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울산시는 어르신들이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2016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참여자 7,288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신청 자격은 공익활동의 경우 울산시에 거주하는 만 65세 이상 기초(노령)연금수급자를 대상으로 하되, 공공작업·제조판매 및 인력파견형은 만 60세 이상 어르신이다.

신청 기간은 오는 1월 25일~2월 5일까지, 선발은 2월 말까지 구·군별 통합선발, 사업은 3월부터 추진되며, 가까운 주민센터 또는 사업수행기관을 직접 방문하여 신청할 수 있다.

참여하고자 하는 어르신은 사진(1매), 주민등록등본(1매), 신분증, 건강보험자격득실확인서 등을 가지고 접수기관을 직접 방문하여 참여 신청서 등 을 작성하면 된다.

참여자는 교육을 거쳐 1일 3시간 이내(월 30시간 이상), 주 2~3일, 월 20만 원의 활동비를 받는다.

‘2016년 노인 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은 근로성 유무에 따라 공익활동(사회활동)과 노인일자리로 구분 추진된다.

추진은 내일설계지원센터, 시니어클럽 등 24개 기관 147개 사업단이 참여하며 사업비 144억 원(국비 72억, 시비 72억)이 투입된다.

전년도에 비해 일자리 수가 33%나 확대되어, 고령화시대 어르신들에 대한 노후소득보장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주요 모집 분야는 △공익활동(5060명) △공동작업·제조판매(1728명) △인력파견(500명) 등 3개 분야이다.

‘공익활동’은 노노케어, 취약계층지원봉사, 공공시설지원봉사, 경륜전수지원봉사가 있으며 본인이 원하는 유형을 선택하여 참여할 수 있다.

노노케어는 독거노인, 경증치매 노인 등 취약노인 가정을 방문하여 일상생활을 안정적으로 유지할 수 있도록 안부확인, 말벗 등 생활 안전 점검 등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활동이다.

취약계층지원봉사는 장애인 다문화 가정, 한부모 아동 등 취약가정(노인제외)을 방문하여, 상담·교육·정서적 지원 등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활동이다.

공공시설지원봉사는 복지시설, 공공의료시설, 교육(보육)시설 등에서 지역사회 내 필요한 공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필요한 각종 지원 활동을 한다.

경륜전수지원봉사는 노인이 평소 가지고 있는 경험과 지식, 삶의 지혜를 동 세대, 아동·청소년 등 지역 공동체 구성원들과 공유하는 활동이다.

‘공동작업·제조판매형(취업·창업형)’은 노인일자리 지원 예산에서 일정기간 사업비 또는 참여자 인건비를 일부 보충지원하고 추가 사업소득으로 연중 운영되는 사업이다.

‘인력파견형’은 노인고용을 희망하는 기업에 맞춤형 고령근로자를 파견하는 사업으로 고용된 기업에서 근로에 대한 대가를 받는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16-01-13 13:24:42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중국 유재석 팬클럽, 함께하는 사랑밭에 유재석 이름으로 ‘7012장 연탄기부’
  •  기사 이미지 KBS온라인평생교육원, 서울특별시교육감 감사장 수상
  •  기사 이미지 웃어요, 그대! 올해는…
최신뉴스더보기
유니세프_리뉴얼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