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멕시코 관광청(MTB)이 29일 멕시코 시티 중심가에서 ‘망자의 날(Day of the Dead)’ 기념 퍼레이드를 개최한다.

올해 처음 선보이는 ‘망자의 날’ 기념 퍼레이드는 주요 브랜드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멕시코를 대표하는 전통축제인 ‘망자의 날(Day of the Dead)’에 대한 인지도를 높이고 전세계 관광객을 멕시코로 유치하기 위한 신규 캠페인의 일환으로 기획됐다.

오후 2시부터 오후 6시까지 멕시코 시티 중심가 주요 장소에서 펼쳐질 예정이며 독립 기념비(Angel of Independence)에서 시작해 레포르마(Reforma)를 내려온 후 5 드 마요 애비뉴(5 de Mayo Avenue)를 통해 도시 중심지로 향한다.

진행 경로를 따라 퍼레이드용 무대차와 전통의상을 입은 행렬이 행진하며 춤을 추고, 멕시코 시티의 명물 소칼로(Zocalo) 광장에서 퍼레이드의 절정을 장식할 예정이다.

행사 당일 식당과 호텔은 자체적으로 ‘망자의 날’ 제단을 만들어 축제에 동참한다. 지역주민과 관광객들은 화려한 의상을 입고 설탕 해골 마스크와 화관을 쓰며 죽은 자의 빵과 같은 전통적인 음식을 가져와 ‘망자의 날’ 축제를 함께 즐길 수 있다.

로우르데스 베르오(Lourdes Berho) 멕시코 관광청장은 “망자의 날은 수세기 동안 다양한 형태로 멕시코 문화의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고 있다”며 “멕시코 관광청은 이번 행사를 통해 전세계와 멕시코 고유 전통을 함께 나누게 되어 기쁘다. 이처럼 특별한 휴일에 가까운 멕시코인 뿐만 아니라 전세계 모든 사람을 초대해 멕시코 문화를 함께 축하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망자의 날’ 기념 퍼레이드는 멕시코 인기 토크 쇼의 MC인 마르타 데바일레(Martha Debayle)의 사회로 페이스북을 통해 실시간 중계된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16-10-27 11:06:34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중국 유재석 팬클럽, 함께하는 사랑밭에 유재석 이름으로 ‘7012장 연탄기부’
  •  기사 이미지 KBS온라인평생교육원, 서울특별시교육감 감사장 수상
  •  기사 이미지 웃어요, 그대! 올해는…
최신뉴스더보기
유니세프_리뉴얼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